(OTN매거진)청주양씨 문중, 효월드뿌리공원 조형물과 유래?
(OTN매거진)청주양씨 문중, 효월드뿌리공원 조형물과 유래?
  • 임헌선 기자
  • 승인 2020.09.08 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양씨 문중, 효월드뿌리공원 조형물과 유래?
1.청주양씨 문중, 작품명 : 청렴, 조각가 : 김태훈
전면확대 작품 청렴 정면 작품설명 청주양씨의 시조 楊 起는 원나라 금자광록대부중서성정승으로 계실 때 노국대장공주와 결혼한 고려태자령정이 즉위차 환국할 때 노빈도령으로 공주를 배종하여 동래하였으며 그후 만 백성의 적폐였던 세공(동녀 5천인, 준마 3만필, 비단 3만동, 저포 6만필 등)을 삭감하여 그 빛나는 공훈으로 나라에서 삼중대광보국 숭록대부 및 상당백을 봉하고 본관을 청주로 사관하여 청주양씨의 시조가 되었다.

이 작품은 청주양씨의 시조 양 기의 세공삭감의 공훈처럼 청렴하고 결백하며 바른 삶을 살아온 대쪽같은 기상을 표현하고자 대나무의 마디를 인용하였다. 작품의 하단에 구름을 깔아 수직으로 곧게 뻗어 구름 위 하늘까지 닺는 청주양씨의 바른 청렴한 기상을 표현하고자 했다.

2. 청주양씨 문중의 유래?
유래 시조(始祖) 양기(楊起)는 본래 중국의 홍농양씨(弘農楊氏)로 후한 때 사지공(四知公)이라 칭했던 양진(楊震)의 43세손이다. 양기의 字는 가윤(可尹)이고 號는 암곡(巖谷) 원나라에서 태어나 등과(登科) 하였다.

원(元)나라 조정에서 금자광록대부 도첨의정승(金紫光祿大夫 都僉議政丞)으로 재임 중에, 노국대장공주(魯國大長公主)가 공민왕과 혼인하면서 1351년 12월 공주를 배행(陪行)하여 고려(高麗)로 오셨다.

고려에 들어와 많은 공적을 남겼는데 당시 중국에 보내는 동녀(童女) 5천인, 준마 3만필, 비단 3만동, 모시 6만필의 사대세공(四大歲貢)을 삭감 받아 그 공훈으로 벽상삼한창국공신(壁上三韓昌國功臣) 청백리 상당백(上黨伯)에 봉해지고 청주.해주.송화를 식읍(食邑)으로 받았다. 이때 관향(貫鄕)을 청주(淸州)로 하사(下賜)받아 청주양씨(淸州楊氏)의 시조(始祖)가 되었다.

만년에 벼슬을 마치고 송화 묵산(墨山)에서 지내다가 홍무(洪武)갑술(甲戌)칠월에 卒하였다. 임금이 시호를 충헌(忠憲)으로 내리고 양기(楊起)의 유상(遺像)을 비단에 그려 하사하는 한편, 수증사(修證寺) 동편에 충헌공 영당(忠憲公 影堂)을 짓게 하고 지역의 선비들에게 제사를 모시라 하였다.

이후 좌부승지 이상신(李尙信)이 왕의 윤허를 받아 양기(楊起)의 후손들에게 군역과 잡역을 영원히 면제하는 수교문(受敎文)을 내렸다. 후손과 지역의 선비들이 노성(魯城), 보성(寶城), 창녕(昌寧)에 충헌사(忠憲祠)를 창건하여 청백리 정신을 기리고 있으며, 논산 충헌사는 2007년 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194호로 지정되었다.

3. 대전시 중구 효월드 뿌리공원의 소개?
효월드 뿌리공원에는 자신의 성씨에 대한 유래를 알 수 있는 성씨별조형물, 각종행사를 할 수 있는 수변무대, 전망대, 팔각정, 산림욕장, 육각정자 등 다양한 시설도 갖추어져 있으며, 2010년 4월 전국 최초로 한국족보박물관이 개관 운영되고 있다.

인근에 효 문화연구, 교육 등 효문화 진흥을 위한 사업을 추진하는 시설인 한국효문화진흥원이 2017년 3월 31일 개원하여 운영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본사 : 세종특별자치시 국세청로 4 (나성동, 갤러리 세종프라자) 602호
  • 연락처 : 044-999-2425
  • 등록번호 : 세종 아 00067
  • 발행·편집인 : 임헌선
  •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동구 홍도로 51번길 13 청와대 105호
  • 발행일 : 2018-03-21
  • 제호 : OTN매거진
  • 명칭 : OTN매거진
  • 홈페이지 주소 : http://www.kotn.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헌선
  • 등록일 : 2018-02-21
  • OTN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OTN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s7232@naver.com
ND소프트